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영국에서 온 고객 이야기

Churchill House 학교 관계자 Nick이 edm유학센터를 통해서 유학 길에 오른 김민정씨, 송보미씨와 함께 사진을 찍어 보내주셨네요^^ 그리고 직접 두 분께서 학교 생활, 람스게이트(Ramsgate, 런던에서 남서쪽으로 1시간 30분거리에 있는 작은 도시)에 대한 느낌도 영문으로 적어주셨어요. (작문 실력이 굉장히 뛰어나시네요^^) Bomi Son, Hanam City I’m having a fantastic experience learning English at Churchill House. The classes are […]

10.11.18
21691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명사 이야기] 이승만 어렵게 미 유학 반년가 책에서 잠자

해병대에 복무하며 어렵게 중앙신학교 야간부에 다니던 시절, 평양 성화신학교 스승이셨던 박대선 목사님께서 연락을 해 오셨다. 목사님은 미국 보스턴대학에서 박사학위 과정을 밟고 계셨는데 여러 제자들에게 유학의 길을 열어주기 위해 애쓰셨다. 목사님께서는 나를 위해서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앨킨스시에 위치한 데이비드앤앨킨스대학 입학 허가와 장학금, 생활비 지원 약속까지 받아 주셨다. 생각지도 못했던 미국 유학의 길이 열린 것이었다. 그런데 원서를 쓰다보니 […]

10.11.18
19969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미국 내 중국 유학생 30% 증가

(아주경제 조용성 기자) 중궈광보망은 2009년10월의 미국 고등교육기구에 소속되어 있는 중국학생들은 전년의 9만8235명에서 12만7628명으로 늘어났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29.9% 증가한 수치며, 중국은 현재 미국내에서 유학생을 가장 많이 보내고 있는 국가로 기록됐다. 올해의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교육기관의 국제과정을 수강하고 있는 학생수는 전년대비 3% 증가한 69만923명이었다. 이같은 증가세는 중국의 유학생들이 견인했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라고 매체는 평가했다. 실제 […]

10.11.16
21065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호주 이민 감축, 숙련기술자 부족 야기

(아주경제 편집국 ) 호주의 이민자수를 감축하려는 정치권의 압력 탓에 향후 호주내 숙련기술자 부족현상이 심화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됐다. 호주 유력 경제전문컨설팅업체 액서스이코노믹스는 9월분기 기업전망 보고서를 통해 향후 2년간 노동인구 증가율이 1990년대이후 최저치로 추락할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았다고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가 26일 전했다. 액서스이코노믹스는 오는 2012년 노동인구 증가율이 1.0% 수준으로 떨어져 지난해 2.2%의 절반에도 못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보고서는 호주 […]

10.11.16
23707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여행사 통한 비행기표 구입, 항공사에 소송 가능

[머니투데이 송학주기자]고객이 여행사를 통해 항공권을 간접 구입했더라도 해당 항공사를 상대로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는 법원의 판단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29단독 정재훈 판사는 여행사를 통해 항공권을 샀다가 위약금을 물게 된 강모씨가 “위약금이 지나치게 많다”며 케세이퍼시픽 항공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3일 밝혔다. 재판부는 “항공권을 구입하는 고객 대부분은 강씨와 같이 여행사를 통해 간접적으로 […]

10.11.16
22578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자연과 역사가 미묘하게 공존하는 곳, 세부!

* 자연과 역사가 미묘하게 공존하는 곳 일반적으로 세부라 하면 세부라는 도시를 지칭하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사실 세부는 섬 이름이다. 세부섬은 필리핀의 수도인 마닐라로부터 남동쪽으로 약 500km 지점의 비사야 섬들 중심에 있다. 세부의 면적은 제주도의 두 배가 넘고 필리핀에선 8번째로 크다. 인구는 300만 명에 이른다. 세부섬에서 가장 번화한 지역은 섬과 같은 이름을 가진 세부인데 섬과 구별하기 […]

10.11.16
21922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아일랜드] ‘재정위기’ 아일랜드 어쩌나…유로존 분열 조짐

(아주경제 김신회 기자) 아일랜드의 재정위기 사태 해결방안을 놓고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6개국)에 균열 조짐이 뚜렷해지고 있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16일 보도했다. 유로존 재무장관들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 모여 아일랜드의 재정위기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다. FT는 유로존이 아일랜드와 포르투갈에 대해 구체적인 재정위기 타개책을 요구하는 압박 수위를 높일 것으로 전망했다. 이런 움직임은 국제 공조에 따른 구제금융 지원을 통해 아일랜드를 지원하려는 유럽중앙은행(ECB)의 노력에 […]

10.11.16
20677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Churchill House 2010년 학비적용 마감일

Churchill House는 잉글랜드 남동쪽, 런던과 약 1시20분 가량 떨어진 람스게이트(Ramsgate)에 위치한 어학연수기관으로써 2010년 12월 17일까지 학교등록을 하면 2011년도 학비는 2010년도 학비로 적용 받을 수 있습니다. * 학교소개 British Council 인증학교이며 유럽학교의 명문이라 할 수 있는 EQUALS회원이어서 이 지역에서는 최고의 수준으로 인정받는 학교이다. Academic Year 코스 등의 커리큐럼이 잘 되어 있으며 강사진이 직접 교재를 제작할 정도로 […]

10.11.15
21155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Hampstead School of English 2010년 학비적용 마감일

Hampstead School of Enlglish는 영국 런던에 있는 어학연수기관으로써 2010년 11월 30일까지 등록을 하면 2011년도 학비를 2010년도 학비로 적용받을 수가 있습니다. * 학교소개 햄스테드 학교는 1977년에 세워진 이래 매년 400명의 인터내셔널 학생들이 공부하고 있으며 런던에서 학비나 수준으로 상위권 학교로 평가받고 있다. 무엇보다 직접 이 곳을 통해 공부를 해 본 학생들의 개인적인 추천에 의해 많은 학생이 입학하게 […]

10.11.15
21482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노스이스턴 대학교 석사 진학과정 안내

노스이스턴 대학교 석사 진학과정을 이수 후 선택 가능한 총 40여 개의 전공 가운데 아래 전공에 한해 더 이상 진학 과정이 제공되지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Political Science – Public Administration,MPA 위 전공으로 진학을 희망하는 경우에는 동일한 Business and Social Sciences Track의 다른 전공을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edm유학센터로 문의해주세요~^^ 강남:02-562-1278, 종로:02-562-5091, 신촌:02-313-5195

10.11.04
21934
썸네일이미지가 없습니다.
언론보도

Kaplan Internation Colleges 미국 대학센터 캠퍼스 시설 사용료 안내

2011년 Kaplan 미국 대학 센터를 등록하는 장기과정(AS/AY)학생에게 적용되는 캠퍼스 시설 사용료를 정리하여 드립니다. 일반영어 과정 등록 학생은 2011 가격표에 기재된 캠퍼스 시설 사용료가 등록 기간에 딸 부과되며, 장기과정 등록학생은 과정에 따라 정해진 비용을 납부해야 합니다. 참고로, 장기과정 학생이 납부하는 캠퍼스 시설 사용료는 방학기간 포함입니다. * 노스이스턴 대학 – 일반영어: 1주당 USD10 – AY(34-35주): USD340 – […]

10.11.04
22131